지난 15일 전남도청 김대중강당에서 열린 제4회 전라남도 시니어합창 경연대회에서 강진군청춘합창단이 우수상을 수상했다.
 
전라남도 시니어합창 경연대회는 어르신들의 건전한 노후 여가활동 지원 및 음악을 통한 사회활동 참여기회를 확대하고자 2015년부터 개최하고 있다.
 
이번 경연대회에는 26개 팀 1천여명이 참가했다. 정태권(강진군노인전문요양원장) 지휘자 외 48명이 출전한 강진군청춘합창단은 '진도아리랑'과 '걱정말아요 그대'라는 곡으로 객석의 뜨거운 호응과 박수갈채를 이끌어냈다.
 
강진군청춘합창단은 지난 2017년 6월 창단 이후 5개월만인 11월에 열린 제3회 전라남도 시니어합창 경연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했고 올해도 우수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옥진 강진군청춘합창단장은 "이번 경연대회를 위해 열심히 달려온 만큼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며, 내년에는 더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으며 재능기부를 통해 많은 나눔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이승옥 군수는 "그 동안 열심히 노력한 결과가 수상으로 이어져 축하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도 단원들의 성취감 고조와 군민들에게 희망을 주는 합창단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