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이 최근 제33회 2018 한국국제관광전에서 마케팅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에 따라 강진군은 지난 2월 서울 코엑스에서 막을 내렸던 내나라여행박람회 우수상을 받은 데 이어 박람회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코트파가 주최하고 한국관광공사, 한국관광협회중앙회 등이 후원한 이번 한국국제관광전은 서울 코엑스 1층 A홀에서 국내외 여행정보 제공과 관광산업 발전을 목적으로 세계 70여 개국, 800여개 기관 및 업체가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군은 이번 관광전에서 2018 A로의 초대, 2019 올해의 관광도시 강진, 제46회 강진청자축제 등을 적극 홍보했다.
 
다른 부스들과 달리 지역의 관광지와 특색을 잘 드러낸 포토존 운영과 SNS 공유 이벤트 등을 통해서 홍보 효과를 극대화했다.  
 
특히 이번 관광전을 통해 강진의 관광지가 잘 드러난 포토존 운영 및 고려청자 물레 시연, 갤러리 이벤트, 골든벨 등 한발 앞선 홍보마케팅을 시도했다. 이 덕분에 마케팅 부문 최우수라는 성과를 냈다고 볼수 있다.
 
문화관광재단 임석 대표는 앞으로도 한발 앞서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서 우수한 관광자원을 관광객들에게 알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는 약속을 했다.
 
사실 그동안의 관광분야의 비약적 발전은 문화관광재단이 힘이라고 말할수 있다. 재단에서 중심을 잡아주고 마케팅과 홍보 등을 한꺼번에 집중하기에 가능한 일이다. 이제 마케팅에도 자신감이 생겨 관광분야는 계속 발전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