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24일 강진군청소년문화의집에서 읍·면경로식당, 어린이집 등 사회복지시설 조리 종사자 60명이 참석한 가운데 식중독 예방 특별교육을 실시했다.
 
식품위생법상 신고 대상이 아닌 50인 이하의 비영리 급식시설은 법적 기준과 제약에서 벗어나 있어 위생관리가 다소 열악하고 최근 기온상승으로 인해 대규모 식중독 발생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식중독 사고 예방을 통한 안전한 급식 제공을 위해 교육을 마련했다.
 
식중독 예방수칙으로 필요한 만큼 신선한 식재료 구입, 어패류는 되도록 가열 조리 또는 식단에서 배제하고, 조리 기구는 열탕 또는 염소 소독으로 철저하게 세척·소독, 여름철 채소류 상온 방치 금지, 날 음식과 익힌 음식 구분 보관, 조리종사자 개인 위생관리 방법 등 급식소 종사자들이 현장에서 적용할 수 있는 실질적인 정보 전달을 목표로 교육이 진행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