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김영록·신정훈·장만채 전남도지사 예비후보가 최근 강진을 방문해 민주당 강진연락사무소를 찾아 당원들을 만났다.
 
김영록 예비후보는 "도민 여러분들이 선택해 주신다면 도민 여러분과 직접 소통을 하겠다. 소통을 각계각층으로 강화하고 현장에 가서 마을 회관이나 농가 등 간담회를 하고 직접 소통할 수 있도록 하겠다. 제 모든 행정 경험과 지방행정 경험, 국회 경험 등을 다 살려서 마지막까지 끝까지 전라남도를 위해서 열심히 할 각오가 돼 있다" 고 밝혔다.
 
신정훈 예비후보는 "이번 전남도지사 선거는 누가 당선되느냐에 따라 지방정부의 수장 교체에 그치지 않고, 전남의 운명을 바꾸는 계기가 될 것이다. 전라도 정도 천년을 맞는 중차대한 시기에 어려울 때 당과 운명을 함께 하며 고난을 헤쳐온 의리, 혁신 도정을 펼치겠다는 신념, 그리고 적폐를 청산하겠다는 철학을 갖고 있는 후보를 선택해주시기 바란다. 도지사 선거와 함께 변방에 머물렀던 호남정치의 미래를 개척하는 차원에서라도 젊고 미래지향적히고 혁신 마인드를 갖춘 큰 인물이 될 수 있는 사람을 선택해주길 기대한다" 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