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에서 서식하는 잠자리중에서 가장 작으면서 멸종위기종으로 보호받고 있는 꼬마잠자리가 도암의 석문산 계곡 작은 습지에서 초여름 햇볕을 즐기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