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1일 성전면 강진산단 신축공장에서 농업인들의 새로운 농가소득원으로 주목받고 있는 친환경 축종의 흑염소 가공공장인 가온축산(주)이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준공식에는 이승옥 군수, 위성식 의장, 전남도 관계자, 흑염소 생산농가 300여 농가와 강진산단 인근 마을 주민이 참석한 가운데 성대하게 열렸다.

가온축산 주식회사는 지난해 10월 강진산단에 입주해 착공했으며 이번 준공식을 시작으로 오는 2021년까지 20명의 고용 창출을 비롯해 신규사업을 통한 품목 다양화 등 2025년까지 500억원의 매출을 달성한다는 목표를 세우고 있다.

부지면적 3,283㎡에 신축된 가온축산은 전남도내 흑염소의 70%이상 밀집된 서남부권 15개 시군의 사육농가들과 유통업자의 전용 도축장으로 안정된 유통체계 확장을 통해 농가 소득창출 효과를 내리라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가온축산 주식회사는 2020년까지 HACCP 인증 기준의 흑염소 육가공전문공장을 신축하고 2021년에는 농가계열화를 위해 전문교육시설을 설치할 예정이다.  방지환 대표는 해남 계곡 출신으로 성전중, 고등학교를 졸업했다.  방 대표는 삼성전자 인사부서에서 근무했던 인맥으로 강진 흑염소 육가공전문공장의 청사진을 제시했다.

가온축산(주) 방지환 대표는 "강진산단 내 국내최대 규모의 흑염소전문 도축장 설치로 외식산업의 발달에 발맞춘 신선하고 안전한 축산물 보급을 통해 흑염소사육 농가의 안정적인 소득원을 확장시켜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가온축산과 함께 강진에 흑염소 생산, 도축, 유통을 통합한 클러스터가 구축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행사장에서 이승옥 군수는 "강진산단 입주기업 가온축산(주)의 준공을 강진군민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가온축산(주)이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경제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 제1공장 준공으로 끝나지 않고 제2공장, 제3공장으로 번창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가온축산(주) 준공은 강진산단의 새로운 도전을 의미한다. 민선7기가 시작되면서 강진산단 분양률을 집중적으로 관리해온 군은 이번이 첫 번째 성과물로 볼 수 있다.  현재 가온축산(주)는 강진산단 입주기업 중 다섯 번째로 준공하는 사업체이다.

현재 강진산단에 5개 기업이 가동 중이며 7개 기업이 5월 중 준공예정이고 나머지 기업도 상반기 내 착공예정에 있다. 강진산단의 가동률이 높아질수록 강진산단 분양률은 100%를 향해 꾸준히 달리고 있다. 지역경기 활성화와 고용창출까지 이어지는 강진산단의 성공은 강진의 미래와 같다고 평가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