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이 '2019년 올해의 관광도시'를 맞이하여 새롭게 강진군향토축제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를 구성하면서 축제준비에 슬슬 시동을 걸었다.
 
강진군은 지난달 29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강진군향토축제추진위원회 회의를 가졌다. 이승옥 군수는 관내 기관단체장 및 문화예술단체장 등 각계각층으로 새롭게 구성한 위원 42명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이승옥 군수는 축제의 선택과 집중 기조 하에 "강진군 축제는 '축제를 위한 축제'보다는'지역경제 활성화와 강진의 전통성·역사성을 계승 발전시켜 지역 자본을 만들어 나가는 축제'를 하겠다"고 의견을 밝혔다.
 
이날 추진위원장으로 위촉된 황호용(현 문화원장) 추진위원장 주재 회의에서는 추진위 임원선출 및 제22회 전라병영성축제 기본계획을 심의 확정하고 축제에 대한 여러 의견들을 위원 상호간에 교환하면서 본격적인 축제준비에 들어갔다. 추진위는 강진군 향토축제의 기본계획 수립 및 추진에 관한 사항을 논의하고 축제의 발전방안 모색을 통해 강진군 향토축제의 성공에 일조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올해 강진군은 지역축제를 더욱 발전시키고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병영성축제, 청자축제, 갈대축제를 집중 육성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