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1일 대구면사무소(면장 김동섭) 직원들은 관내 어르신들이 따뜻한 한 해를 보낼 수 있도록 복지회관 및 경로당 14개소를 방문해 새해 인사를 하고 2019년 달라지는 시책을 홍보했다.
대구면 지역발전협의회(회장 오이암)는 대구면장의 경로당 방문 계획을 듣고 경로당 이용 어르신들에게 보양식인 전복죽을 만들어 드시라는 의미로 전복 30kg(120만원 상당)를 지원했다.

대구면장 및 직원들은 복지회관과 경로당 14개소를 일일이 방문하며 전복을 2kg씩 포장 전달하고 겨울을 나는 어르신들과 따뜻한 마음을 나눴다.그리고 2019년 군정방향 및 군 정책에 대한 설명의 시간을 가지고 특용작물인 꾸지뽕을 식재하여 지역특화 사업을 통한 농가 소득증대를 올리자고 설명했다. 또 꾸지뽕을 이용 산업화로 이어져 고용창출 등 지역발전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농가참여를 홍보했다.

조정원 대구면 복지회관 회장은 "매년 새해가 되면 경로당을 잊지 않고 찾아줘 감사드리고 지역발전협의회에서 귀한 전복을 지원해줘 어르신들이 전복죽을 맛있게 먹었다"며 "앞으로도 소외된 노인들을 위해 자주 찾아 주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오이암 지역발전협의회장은 "어르신들이 건강히 오랫동안 장수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경로당에 전복을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