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아트홀 대공연장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노인복지시설 입소 노인과 재가 어르신, 그리고 주민 등 700여명이 객석을 가득 채웠다.
사단법인 한국효도회 강진지역회와 강진신문사가 공동 주최해 지역 어르신들을 위한 2018 효도 국악 한마당 위안잔치를 마련했다.
 
지난달 30일 강진아트홀 대공연장에서는 이승옥 군수와 위성식 의장 등 기관단체장과 관내 노인복지시설인 요양원·양로원 등에서 외롭게 생활하면서 야외 나들이가 힘들었던 입소 어르신들과 재가 어르신 중 홀로 생활하는 저소득층을 비롯한 지역 노인층 주민 등 700여명이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지역어르신들로 구성된 실버국악예술단 회원들의 퓨전난타 공연으로 시작됐다. 이어 국악 한마당 위안잔치에서 실버국악예술단 이순임 강사 등의 입춤 공연으로 공연장의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특히 북한 이탈주민으로 구성된 평양예술단(GK하나예술단)의 민속공연은 어르신들에게 즐거움을 전하며 많은 박수를 받았다. 이날 예술단원들은 노래와 아코디언 연주, 장고춤 등을 선보였다. 
 
마지막 무대로는 탤런트 심양홍씨와 김혜정씨가 무대에 올라 덕담과 함께 트로트 노래를 부르면서 건강을 기원했다.
 
이날 행사에는 푸짐한 경품도 제공됐다. 강진미술관 김재영 관장이 기증한 640리터 대형 냉장고를 비롯해 우리들내과, 혼수백화점, 새마을금고, 장수당한약방, 강진신협, 하나로부동산, 정호경치과, 동양실업, 기아부품, 강진토하젓, 다강에서 전달한 전기장판, 이불, 보행기 등 다양한 경품이 추첨을 통해 전달됐다. 효도회는 이날 행사장을 찾은 모든 주민에게 타올과 과자세트를 전달하며 풍성함을 더했다.
 
마삼섭 회장은 "경로의 달을 맞이하여 무료하게 지내는 어르신들에게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효의 의미를 되새기고자 마련했다"며 "즐거워하시는 아버님, 어머님을 보면서 가슴이 따뜻해진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한국효도회 강진지역회는 지난 2014년 설립된 이래 우리 민족의 전통 문화유산인 효 정신을 계승하고 경로효친을 실행하며 노인복지 증진을 위해 현재 230여명의 회원이 활동 중이다. 올해는 군민행복나눔 추억의 포차 운영, 독거노인과 이북오도민 감성여행, 복지시설 복달임 지원, 명절 복지시설 및 독거노인 위문 등을 추진하여 효사랑 실천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 

   
 

   
 

   
 

   
탤런트 심양홍씨 공연

   
탤런트 김혜정씨 공연

   
행사에는 대형냉장고 등 푸짐한 경품이 마련돼 재미를 더했다.

   
이승옥 군수가 경품권 추첨에 나서고 있다.

   
풍성한 무대 공연은 많은 관객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행사장을 찾은 모든 주민들에게 타올과 과자세트를 전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