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8일 군동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독거노인 및 중증장애인 50세대에 욕실 미끄럼방지매트를 설치했다.
 
이번 사업은 군동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두번째 특화사업으로 거동이 불편한 대상자들의 욕실 낙상사고를 예방하고 활동성 증진을 유도해 건강한 일상생활을 도모하자는 취지로 진행됐다.
 
이날 군동면지사협 위원들은 직접 대상 가구를 방문해 매트를 설치하는 등 민·관이 협력하여 지역사회서비스를 실천했다.
 
욕실에 미끄럼 방지 매트를 지원받은 어르신은 "화장실을 갈 때마다 미끄러워질까봐 항상 걱정했는데, 이젠 마음 놓고 화장실을 다닐 수 있게 됐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최종남 군동면장은 "군동면지사협에서는 주민들의 어려움과 복지 수요를 파악하여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실천하는데 민·관이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호경 군동면지사협 공동위원장은 "오늘 전달한 미끄럼방지매트가 주거환경이 열악한 어르신들의 일상생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자원을 적극 활용해 주민들의 열악한 주거환경을 개선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군동면지사협은 거동이 어려운 분들을 모시고 10월 중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장으로 목욕나들이를 추진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여 민·관 협력으로 맞춤형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