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영암)는 지난 16일 수상레저 안전문화 정착 및 확산을 위한 '수상레저 안전 선도그룹 안전리더'를 위촉했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수상레저 관련사고 예방과 안전의식 고취를 위해 수상레저사업자 및 수상레저 업무 종사자 등을 '수상레저 안전 선도그룹 안전리더'로 위촉하여 첫 회의를 가졌다.

이번 완도해경에 위촉된 안전리더는 박석문 마량오션레저사업자와 김성욱 가우도해양레저 본부장 등 총 4명으로, 이들은 해양경찰과 함께 수상레저 안전을 위해 홍보 및 솔선하는 모습으로 수상레저 안전문화 정착을 위한 지역리더 역할을 담당한다.

김영암 서장은 "해양안전리더와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하여 현장의 목소리를 정책에 반영함으로써 안전한 수상레저 문화를 조성할 수 있는 해양경찰이 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