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군의원 나선거구 서순선 예비후보는 지난 4일 칠량면소재지에 선거사무실을 개소했다. 개소식에는 이영호 前국회의원과 신문식 더불어민주당 강진장흥고성지역위원장 등 각계각층 인사와 주민 등 30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 前의원은 축사를 통해 "서순선 후보는 저를 비롯해 천용택, 유선호의원까지 여러 국회의원들의 곁을 함께 하며 정치적 활동은 물론 능력과 신뢰를 갖춘 인물이다"며 "더불어민주당 소속의 도지사와 군수, 도의원과 군의원 모두가 함께 문재인 정부와 같이 한다면 강진이 못 이룬 숙원사업 또한 해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면서 서순선 예비후보와 더불어민주당의 지지를 부탁했다.

서순선 예비후보자는 오로지 군민만을 바라보고 생각하는 군의원이 되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서 예비후보는 "지금 우리 농촌은 참으로 어렵다. 젊은 사람들은 농어촌을 떠나고 갈수록 노령화 시대로 접어들고 있다"면서 "현실에 맞는 맞춤형 농정정책이 요구되고 있는 지금, 미래를 향한 새로운 도약이 절실히 필요한 때이다"고 밝히며 농촌의 어려운 현실에 맞는 정책이 추진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서 예비후보는 "보다 나은 강진의 미래를 위해서 군민과 함께 생각하고 할 일이 무엇인지 끊임없이 고민하여 많은 일을 찾아 나설 것"이라며 "어떠한 정치적 이념이나 선입견 없이 열린 마음으로 오로지 군민만을 바라보는 군의원이 되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