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5일 어린이날을 맞아 강진동초등학교 운동장에서'제23회 청자골 어린이날 한마당 잔치'를 개최했다. 관내 40개 기관 및 단체가 참여한 이번 행사는 따뜻한 날씨 속에 성대히 치뤄졌다.
 
식전행사로 청소년 댄스팀의 공연이 뜨거운 호응을 얻으며 무대에 올랐다. 여기에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으로 지역 내외 어린이들과 가족 등 2천여명이 넘는 참여자들이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번 어린이날 한마당 잔치는 지난해에 비해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한 체험 활동을 대폭 확대했다. 압화체험, 도자기물레체험 등 다양한 체험활동이 신설돼 인기를 끌었다.
 
체험마당은 총 31개로 전통 떡, 수제버거, 계란후라이, 주먹밥 등으로 직접 만들어 먹는 먹거리 체험을 비롯해 비눗방울 만들기, 119소방안전체험 등 다양한 즐길거리로 어린이들을 즐겁게 했다.
 
또 운동장 한가운데 설치된 대형 에어바운스는 이색 놀거리로 행사에 참여한 어린이들의 가장 많은 사랑을 받았다.
 
주길성 어린이날추진위원장은 "미래의 자원인 아이들에게 어린이날 행사로 다양한 것을 경험하게 해줄 수 있어 큰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어린이들이 각 학교를 대표해 장기자랑에 나서고 있다.

   
체험코너는 아이들에게 최고의 인기공간이었다.

   
 

   
청소년들이 음악에 맞춰 춤을 추고 있다.

   
 

   
동초등학교 운동장에는 2천여명의 아이들과 주민들이 어린이 날을 맞아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