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암초등학교 제42회 동창회(회장 조규동)가 지난 1일 광주광역시 광산구 상무대로 소재 '아름다운컨벤션'에서 열렸다.
 
조규동 회장의 사회로 시작된 행사는 임원 및 은사님 소개, 회장 인사말과  은사님 덕담에 이어 동창 소개(새로운 친구), 케익 커팅, 교가제창, 안내사항 공지 등의 제1부 순서를 마치고 건배제의, 만찬에 이어 제2부 행운권 추첨, 단체 기념촬영, 장기자랑을 가졌다.
 
조규동 동창회장은 인사말에서 "작년 서울 모임에 이어 이번에는 광주광역시에서 이렇게 모임을 갖게 됨을 기쁘게 생각하며 특히 우리들의 영원한 담임이신 최병남 선생님이 참석하심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지금까지 잘 지내온 친구들 잘 관리하고 동창회에도 변함없이 잘 참석함은 물론 서로 돕고 발전하는 동창회가 되기를 빈다"고 밝혔다.
 
스승인 최병남 교사(1965년도 6학년 2반 담임)의 덕담도 이어졌다.
 
최 교사는 조규동 회장과 학교 때의 일화를 소개했다. 최교사는 "여러분에게 꼭 하고 싶은 말은 이 세상에서 가장 강한사람, 가장 아름다운 사람은 돈 많은 재벌가도 아니고 권력을 가진 사람이 아니라 가장 건강한 사람이다 여러분 모두들 건강하기만을 빈다"고 강조했다. 이어 김순자 동창의 사회로 즐거운 여흥시간이 진행 되었으며 행운권 추첨과 장기자랑이 진행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