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7월 23일부터 8월 3일까지 대구면 고려청자 요지 일원에서 개최되는 '제46회 강진청자축제' 포스터가 확정됐다.
 
지난해 12월 29일부터 1월 10일까지 전국의 디자인 전문 업체를 대상으로 축제 포스터를 공모한 결과 14점의 작품이 신청하고 포스터 심사위원단의 예비 심사와 본 심사를 거쳐 선정됐다.
 
이번 포스터는 배경 상단과 하단에 구름과 학으로 구성된 운학무늬를 가미한 것이 특징으로 청자의 전통적이고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전달하고 있다. 축제에 모여든 관광객의 모습을 미니멀한 캐릭터로 화면에 배치해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제작한 것도 눈에 띈다. 
 
또 군중 캐릭터는 다양한 크기로 표현하고 강진청자축제의 대표 청자라고 할 수 있는 '상감운학문 매병'의 음각 기법을 응용하여 화면에 배치 구성하였다. 여름기간에 개최되는 것과 청자 고유의 옥빛을 바탕색으로 살려 시원함과 신비함을 충족시켰다는 평가다.
 
이번 청자축제는 청자박물관 나무 그늘 아래에서 청자 제작과정 체험, 투게더점핑소일(흙과 물의 만남), 청자(만들기)야! 반갑다, 강진 점토팩 체험, 경매사와 함께하는 청자 경매쇼, 150m 초대형 워터슬라이드 등 관광객의 이목을 사로잡을 수 있는 시원한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150m 초대형 워터슬라이딩에서 수영장으로, 수영장에서 청자 상감 체험 등으로 이어지는 체험코스와 실계천 쉼터길을 통해 청자박물관 녹나무 그늘 아래서 청자 수비작업, 물레 성형 돌리기 및 상형, 희망의 불꽃 화목가마 불지피기 체험 코스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밖에 축제장을 찾은 아이들과 부모들을 위한 쉼터도 확대·설치해 즐겁고 편안한 축제장으로 조성하고, 청자판매장을 최대한 활용하고 바로 옆에 대형 청자 판매 부스존을 운영해 관광객의 동선에 최대한 맞출 계획이다. 또 전문 경매사를 활용한 재미있는 판매 전략을 강구하고, 특히 어린이와 가족단위 체험, 외국인 유치를 통해 대표축제에 걸맞는 축제를 개최할 예정이다.
 
김재정 강진군향토축제추진위원장은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최우수축제인 강진청자축제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축제에서 세계인의 축제로 성장하기 위해 첫발을 내딛었다"며 "최종 확정된 포스터를 전국 지자체와 여행업체는 물론 한국관광공사를 통해 해외에 배부하여 국내외 홍보에 적극 활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