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량놀토수산시장은 지난해에는 4월1일 개장, 11월 25일까지 매주 토요일과 청자축제 기간을 포함해 모두 44회 운영됐다.

그 결과 총 매출액 23억원, 총 방문객은 27만명을 기록했으며 하루 평균 매출액은 5천200만원, 방문객은 6천명 가량이었다. 매출 20억원 방문객 24만명을 기록한 전년대비 올해는 매출, 방문객이 각각 8%, 10% 이상 증가했다.
 
매년 큰 폭의 성장 수치를 보여주는 마량놀토시장의 결정적 성공요인은 3최 3무를 기반으로 한 3색 재미의 시너지 효과라고 할 수 있다. 3최 3무란'감성', '추억', '실속'이라는 핵심 가치를 기반으로 최고 품질, 최고 저렴의'3최'와 수입산과 비브리오, 바가지요금이 없는'3무'를 실천하는 운영전략이다. 더불어 마량 놀토시장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독보적인 3색재미가 관광객들의 닫힌 지갑을 열게 하고 있다.
 
3색 재미 그 첫 번째는 먹거리이다. 마량 놀토수산시장은 방문한 관광객 600여명을 대상으로 물회, 농어회, 갯장어 데침 요리 등 놀토 여름철 대표음식 시식회를 통해 남도 해산물 요리의 참맛을 알렸다. 또 전국 해산물 요리 경연대회를 추진해 특색 있는 음식을 발굴하고 볼거리를 제공하는 등 신선한 수산물을 활용한 이벤트도 다양하게 추진했다.
 
3색 재미 두 번째는 구매욕을 자극하는 다양한 살거리이다. 마량놀토수산시장은 최고 자랑거리인 신선한 제철 수산물을 활용하여 연중 20~30%에 이르는 특별할인판매를 추진했다.
 
3색 재미 그 마지막은 볼거리이다. 미항토요음악회는 가수 중심 공연에서 벗어나 마술과 밸리댄스, 인디밴드 공연, 관광객이 참여해 함께 즐기는 즉석 노래자랑 등 다양한 참여 행사를 제공하고 있다. 여기에 북산공원 트래킹, 어촌체험, 서중 개막이 체험 연계추진을 통해 가족들의 체험 공간을 더욱 확대했다.
 
2018년의 마량놀토수산시장은 더욱 다양한 콘텐츠로 관광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기존에 관광객들에게 호응이 좋은 제철 수산물 활용 할인행사 및 이벤트와 더불어 기존의 문제점을 보완한 새로운 행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유명 셰프 초청 수산물 음식 시식회등 시의적 수요에 맞춘 새로운 행사를 주최하고, 주기적인 운영 평가보고회 및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 만족설문 조사를 통해 축제의 질 향상에도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올해가 더 기대되는 마량놀토수산시장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