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일 작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동절기를 맞이한 관내 저소득아동들에게 함께 겨울을 나는 겨울용품을 선물해 훈훈하다.

이날 작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2017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민관협력사업에 공모해 선정된 사업비 3백만원으로 저소득층아동을 위한 겨울용품을 준비했다. 겨울용품은 작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갖는 안부를 살피는 나눔사업에서 조손가정과 한부모가정 등 저소득층아동들이 소원한 옷과 신발이다.

동절기 따뜻한 겨울 함께 나기에는 최영수 회장, 김용은 작천면장, 협의회위원, 작천중 교사들이 저소득층가정 아이들의 엄마, 아빠가 돼 활동하기에 좋고, 보온성이 높은 옷과 신발을 골라 준비했다. 사랑을 듬뿍 담아 준비한 겨울용품은 10명의 아이들에게 전해 따뜻한 겨울이 되도록 하였다.  

작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최영수 회장은 "올 겨울 아이들이 더 따뜻하고 행복하게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며 "작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은 최선을 다해 복지사각지대 이웃을 발굴하고 어려운 이웃을 돌보는데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