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의회(의장 김상윤)가 지난 19일부터 10일간의 일정으로 열린 제245회 임시회를 마무리하고 28일 폐회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2017년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최종 확정했다. 강진군 향교 지원 및 육성에 관한 조례안, 국가보훈대상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일부개정조례안 등 9건의 조례안과 2017년 공유재산 관리계획 변경안 등을 심의·의결했다.
 
2017년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은 기정예산보다 약 396억원이 증액된 4천93억원으로 확정했다. 총 5건, 6억7천여만원이 삭감됐다.
 
세부 삭감 내역은 강진군 종합사회복지관 기본조사 설계비 8천140만원, 전복치패 사료비 구입 지원 4천만원, 도예촌 주차장 정비사업 1억원, 세계모란공원 3차 대상지 토지 보상 4억5천만원이다.
 
특히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는 이번 추경 예산안의 면밀한 심사를 위해 농업기술센터 농기계 창고 증설 부지와 세계모란공원, 종합사회복지관 등 주요 사업 현장을 답사했다.

군정에 대한 질문·답변을 통해 강진 산단 분양 활성화, 대구면 용운리 테마파크 조성, 신전면 사초리 상습 가뭄 대책 수립을 비롯하여 도시가스사업 추진 활성화, 각종 도로 확·포장 등 끊임없이 군민들로부터 지적됐던 사항들의 문제 해결을 위해 적극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